광고
광고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녹색 환경 어메니티
수원델타플렉스 보행로 곳곳 초겨울 진달래꽃
기사입력: 2020/11/20 [22:18] 동네정치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
정대영 기자

▲ 기배동 걸어가다 만난 진달래꽃이 한기에 움츠러든 몸과 대비된 오늘 아침이다   © 정대영 기자



20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권선구 고색동 수원델타플렉스 서부로를 따라 도로변 곳곳에 꽃을 피운 진달래를 본다.  봄꽃 진달래의 이상 개화(開化)를 옛 선조들이 봤다면 흉흉한 민심에 하늘이 노여워하는 흉조라며 두려워했을 듯도 싶다. 거리거리 노랑 은행잎, 빨강 단풍잎 마구잡이로 뒹구는 겨울 초입에 음산한 코로나 재확산까지 마음 둘 곳이 보이지 않는다. 

 

▲ 나라는 혼란스럽고 시절이 하 수상하다  © 정대영 기자

 

▲ 뒷쪽으로 보이는 불그죽죽 단풍잎에 대표적 봄의 전령사 진달래꽃이라  © 정대영 기자

 

▲ 제법 꽃망울을 터트린 진달래의 마음이 궁금하다  © 정대영 기자

광고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내용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 
광고
포토뉴스

이전 1/25 다음
주간베스트 TOP10
광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