광고
광고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녹색 환경 어메니티
비 오는 목요일 오후 어천역사 주변 풍경
기사입력: 2021/01/21 [23:57] 동네정치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
정대영 기자

 

▲ 어천역사 비닐하우스 위로 줄줄이 대오를 이룬 떼까마귀들이 끝간 데 없다. 어천역 인천방향 플랫폼에서 바라본 역사 앞 풍경. 마을버스 운전사들이 주차하고 무리져 흡연하는 탓에 불편하다  © 정대영 기자


경기도 화성시 매송면 숙곡리 일대에서 겨울 빗소리 듣는다. 21일 오후 들어 시작되더니 오후 4시 전후로는 제법 굵기를 더한다. 나뭇가지마다 촘촘히 늘어선 빗방울들이 눈부셔 찍어보지만 사진으로는 담을 수 없고 멀리 도로 전신주를 따라 또 다른 점령군(?)을 마주한다. 그동안의 생활 동선에서 몇 주 보지 못했던 떼까마귀들이다. 어천역사 앞 창공을 줄줄이 자리잡고 앉아 장관을 연출하고 있다.

 

 

 https://blog.naver.com/peakhill/222215607462

 

▲ 그 눈부신 물방울들은 다 어디로 갔을까? ㅠ  © 정대영 기자

 

▲ 비 오는 오후를 가득 채우는 어천역사 겨울철새들  © 정대영 기자

광고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내용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 
광고
포토뉴스

이전 1/27 다음
주간베스트 TOP10
광고
광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