광고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살림 경제
2023년도 경기도 생활임금 1만1485원 확정
기사입력: 2022/09/13 [23:02] 동네정치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
동네정치

경기도가 제8회 생활임금위원회 심의를 거쳐 ‘2023년도 경기도 생활임금11485원으로 확정하고 지난 8일부로 고시했다. 올해 생활임금 11141원 대비 3.1% 오른 수준으로 내년도 최저임금 9620원보다 1865원 많다. 월 급여 기준으로는 올해 2328469원보다 71896원이 오른 240365원이다.

이번 생활임금은 경기연구원이 상대빈곤기준선, 주거비, 교육비, 교통비, 통신비 등을 고려해 수립한 ‘2023년도 생활임금 산정기준을 중심으로 전문가 토론회와 생활임금위원회 심의 등 각계각층의 의견을 수렴 결정했다.

해당 생활임금 적용 대상은 경기도 및 도 출자출연기관 직접고용 노동자, 도 민간 위탁사업 등 간접고용 노동자이며 적용 시기는 오는 202311일부터이다.

생활임금은 노동자가 가족을 부양하고 교육문화 등 각 분야에서 인간으로서 존엄성을 유지하며 실질적인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최저임금 등을 고려해 결정한 임금을 말한다.

도는 지난 2014년 광역지자체 최초로 생활임금 조례를 제정했으며 20156810원을 시작으로 20191만 원 달성, 202211141원까지 올랐다. 이는 생활임금 시행 15개 광역지자체 중 가장 높은 금액이다. 도 공공 계약 참여 희망 기업 중 생활임금 지급 기업에 대해 가점을 부여하는 내용의 일반용역 적격심사 세부기준을 시행하며 민간분야까지 생활임금제도를 확산하는 데 주력하고 있다.

광고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내용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 
관련기사목록
광고
포토뉴스

이전 1/26 다음
주간베스트 TOP10
광고
광고